캐나다 비트코인 ETF, 출시 이틀만에 4억2180만달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anzeel Akhtar
Tanzeel Akhtar 2021년 2월22일 11:27
출처=Arturo Castaneyra/언스플래쉬
출처=Arturo Castaneyra/언스플래쉬

북미 최초의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가 출시 이틀만에 4억2180만달러의 운용자산(AUM)으로 성장했다.  

■ 캐나다 자산운용사 퍼포즈 인베스트먼트의 비트코인 ETF BTCC가 지난 18일 토론토 증권거래소에서 거래되지 시작했다.

■ 출시되자 마자 펀드로 자금이 몰렸다. 첫날에 1억달러 이상이 거래됐으며 19일 장 마감 기준 4억2180만달러 이상의 거래가 성사된 것으로 알려졌다.       

■ 한 블룸버그 인텔리전스 애널리스트는 이 펀드가 이번주 내 10억달러 규모로 성장할 가능성이 있다고 봤다.

■ 18일 BTCC 외 비트코인 ETF 이볼브(Evolve, EBIT)도 토론토 증권거래소에서 출시됐으며 AUM가 127만천달러에 달한다.

■ 이볼브와 퍼포즈 인베스트먼트의 관리 수수료는 1%다.

번역: 임준혁/코인데스크코리아

This story originally appeared on CoinDesk, the global leader in blockchain news and publisher of the Bitcoin Price Index. view BPI.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으로 보내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