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 먹인 소 같은 조명 대신 ‘썬라이크’ 기술, 프랑스 국립 농업 식품 환경 연구소 식물생장 조명에 공급
상태바
물 먹인 소 같은 조명 대신 ‘썬라이크’ 기술, 프랑스 국립 농업 식품 환경 연구소 식물생장 조명에 공급
  • 뉴스팍
  • 승인 2021.05.25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물 먹이는 소 같은 식물재배와 태양광 스펙트럼 근접 재배

글로벌 광반도체 전문기업 서울반도체는 LED 조명 전문기업인 프랑스 소재 ‘그린하우스키퍼(GreenHouseKeeper: GHK)’와의 기술 협력으로 프랑스 국립 농업 식품 환경 연구소(INRAE, l'Institut national de recherche pour l’agriculture, l’alimentation et l’environnement)의 식물 생장 실험실 조명에 자연광 스펙트럼 LED ‘썬라이크(SunLike)’를 공급했다고 25일 밝혔다.

INRAE는 실내 연구실에서 해바라기의 생장, 개화 등 생육단계를 실험하기 위해 자연광과 가장 유사한 빛을 구현한 조명을 요구했다. 이에 그린하우스키퍼는 실험 조건을 충족하는 최적의 LED 기술로 ‘썬라이크’를 채택해 사계절 태양광 상태를 그대로 재현한 조명 솔루션을 개발했다.

서울반도체는 적색, 청색으로 구성된 식물재배용 LED 광원과 썬라이크 광원 아래에서 각각 식물의 생장을 비교 분석했다. 실험 결과, 적색이 강화된 식물재배용 LED 조명 아래의 식물은 ‘소에게 물을 강제로 먹여 체중을 늘리듯’ 비정상 발육으로 작은 상처에도 금세 말라버리는 등 식감과 영양소가 부족한데 비해 자연광 재현 조명인 썬라이크(Sunlike) 아래에서 자란 식물은 자연재배 식물과 같이 무게와 맛, 식감이 우수하고 영양소가 풍부한 것을 확인했다.

서울반도체 개요

서울반도체는 세계 2위(관계사 제외 순위) 글로벌 LED 전문기업이다. 1만4000여 개의 특허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차별화된 제품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실내외 조명, 자동차, IT(핸드폰, 컴퓨터 등), 자외선 분야 등 전 영역에 적용 가능한 LED 제품을 연구·개발 및 양산해 글로벌 고객에게 공급하고 있다. 세계 최초 개발 및 양산한 제품들은 LED 산업의 표준이 되고 있으며, 패키지 없는 LED ‘와이캅(Wicop)’, 교류 및 고전압 LED ‘아크리치(Acrich)’, 기존 LED보다 10배 이상 밝은 ‘엔폴라(nPola)’, 최첨단 자외선 청정기술 ‘바이오레즈(Violeds)’, 전 방향으로 빛을 발산하는 ‘필라멘트 LED’ 기술, 자연광 LED ‘썬라이크(SunLike)’ 등 혁신제품은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회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언론연락처:서울반도체 홍보팀 정진섭 팀장 070-4391-855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